Thumbnail for 2084989

[학교소식] [해외통신원 칼럼(미국)] 5화 -교환학생…

종강 한 후 크리스마스까지는 뉴욕에서 보내고 한국으로 돌아와 새해는 친구들과 가족들과 함께 보냈다. 정신 없는 연초를 보내고 있는 지금, 교환학생을 다녀온 5개월의 기간이 마치 꿈처럼 느껴진다. 처음으로 혼자서 타지에서 생활하면서 많이 외롭고 힘든 일도 많았지만 곁에서 친구들이 있어서 …,

— Delivered by Feed43 service

Source:: 학교 News

      

0 replies

Leave a Reply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